사물인터넷 기반 공모 사업

0
274

과학기술정보통신부(장관 유영민, 이하 ‘과기정통부’)는 제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반인 사물인터넷(IoT : Internet of Things) 분야 DNA(DNA : 데이터(Data), 네트워크(Network), 인공지능(AI) ) 융합 제품·서비스를 발굴하고, 관련 중소·중견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사물인터넷 제품·서비스 검증·확산 사업2월 19일(화)부터 공모한다고 밝혔다.

과기정통부는 이번 공모를 통해 사물인터넷 분야의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역량을 보유한 중소·중견기업을 발굴하여 약 79억원을 지원한고 밝혔다. 공모기간은 2019년 2월 19일 부터 3월 25일 까지다.

그동안 동 사업을 통해 다양한 사물 인터넷 제품과 서비스가 시장에 출시 되어 지난 4년간 (’15년∼’18년) 90개 과제 지원을 통해 국내매출 304.5억원, 해외수출 31.2억원, 투자유치 169.3억원, 신규 일자리 464명 등 성과 창출 가시적 성과를 창출 하였다. 2018년도에는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문화재 안전관리, 환자 통합관리 서비스, 스마트 벌통, 스마트 피부분석 디바이스 제품 등 사물인터넷(IoT) 융합제품 검증·확산상용화를 지원하여 국내매출 23.3억원, 해외수출 4.5억원, 일자리창출 81명, 특허출원 18건 등 기업들의 매출과 고용 등으로 이어졌다.

ㅇ 올해에도 이러한 사업을 통해 중소·중견 사물인터넷(IoT) 전문기업들의 시장 진출을 돕고 경쟁력 강화를 지원한다. 이번 공모는 다양한 분야의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제품과 서비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자유공모 방식으로 진행되며, 수행기관의 역량, 수행방법의 적절성, 사업화 가능성 등을 종합평가하여 검증·확산 및 상용화에 20개 과제 내외를 신규로 선정(약 67억원)할 예정이다.

올해는 ➀사회문제를 해결하고, ➁산업 혁신을 촉진하며, ➂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ICT유망기술*이 융합된 지능형 IoT 제품·서비스를 우선 발굴·지원하여 민간·공공·생활 전 분야에 IoT 일상화를 촉진할 계획이다.

또한, ’18년도 지원과제 중 우수한 성과를 보인 제품과 서비스는 시장에 조기 확산될 수 있도록 시범적용 범위 확대 및 서비스 고도화 등을 올해 1년 간 추가 지원(약 12억원)한다.

사업 신청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홈페이지(www.nipa.kr)를 통해 3월 25일(월) 15시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, 오는 2월 26일(화) aT센터(서울시 양재동)에서 열리는 사업설명회에서 세부 지원내용 등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.

과기정통부 김정원 인터넷융합정책관은 “4차 산업혁명의 성공은 데이터, 네트워크, 인공지능 간 유기적인 융합에 달려 있다.”라고 강조하며, “특히, 5세대(5G) 이동통신 상용화에 발맞춰 5G 기반 융합서비스를 이끌어내는 IoT 제품과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시장에 나와 사물인터넷(IoT) 산업전반에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.”라고 말하였다.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